똑순이의 경우에, 해외직구 어떻게 하는지 좀 망설인적 있었어요. 비자 마스터 카드도 없고, 근데 Coopang 결제는 국내 카드로도 되고, 배대지. 해외 배송비 신경 안써도 되서 안심되더라구요. 배송 잘못 오면 책임도 져주고요. 해외직구 필요하신 분들 Coopang 로켓 직구 좌표 남김니다.

Coopang 로켓 직구하러 가기!(클릭)

안녕하세요. 이번에는 서울 종로 3가에 있는 종로 메이커스 호텔 리뷰해보겠습니다. 주중 염가로 예약했구요. 주말에는 가격 좀 나오는 호텔이네요. 위치가 종로 3가 역으로 바로 갈 수 있기 때문에 이용하기 편리한 호텔입니다. 인테리어와 분위기도 좋습니다. 한번 봐주세요.

메이커스 호텔 현관에 있는 클래식한 고가구과 클래식 인테리어입니다. 소품 디테일이 장난아니죠.

이런 느낌 마치 18세기 이발소에 온 느낌? 남성적인 느낌이 강렬하네요.
나 클래식이야라고 뿜어줍니다. 사실 제 스타일은 아니었던,,
가죽 소재 소파가 고풍스러움을 자아냅니다

현관 인상이 강렬해서 너무 많이 찍었나봐요. 객실은 이렇게까지 강렬한 느낌은 아닙니다. 잠은 자야지요.

체크인되시겠습니다. 약간의 약관을 읽고 사인을 하는데요. 금연인 객실 내에서 흡연 시 과태료 부과하겠다는 각서였습니다. 특이점은 모든 호텔리어들이 마치 키엘인냥 의사 가운을 입고 있었다는 점인데요. 인상 깊었어요. 고객을 대하는 말투도 분위기에 걸맞았답니다. 다.나.까.
엘레베이터를 타고 위로 올라가겠습니다.
아! 그 서약서 같은 각서~. 

엘리베이터 옆에 이렇게 메이커 호텔 기념품을 구매할 수 있는 공간이! 엘레베이터 기다리는 데 꼭 보게 만들어 놨답니다.

아이템들은 이렇게, 만년필도 있네요. 에코백서부터 커피 기구까지.
아무튼 801호 객실 배정받았습니다. 모던 더블입니다.

객실 키와 쿠폰 그리고 이용 안내인대 영어네요? 늦게 들어오면 어쩌라는 내용입니다. 프론트 직원이 설명해주시겠죠.

드디어 방으로 들어왔어요. 좀 쉴게요. 이 호텔에 방문했을 땐 뭔가 심적으로 힘들어서 호텔이 그런 위로가 되었네요.

복도는 또 싸이키델릭하네요.~
객실키 꼽고요.
방안으로 들어왔습니다. 살짝 특이한 구조이지요? 그러면서 좀 트렌디한 구조. 잘 때 아무런 거리낌 없습니다.
테이블입니다. 물론 식탁을 썼지만서도요. 앞에 쓴 계약서로 인해 살짝 신경이 쓰인 것도 있어요. 뭐 파손되거나 해를 입히진 않을까. 
정갈합니다. 분위기가 전반적으로.

좁은 공간에 꽤 알차지 않나요. 좁다는 느낌은 없고 룸 내에서 움직이기도 딱 편리했어요.

뷰는 종로 3가 뷰 익선동이 내려보입니다. 기왓장만 보여요.
포트입니다.
북향인데 햇살 컷.
저렇게 책상 뒤편에는 가죽 소파가 있어요. 
이제 욕실입니다. 샤워 부스입니다. 딱 메이커스 호텔 느낌이죠?  호텔 분위기가 차분합니다. 욕실 구성은 딱 저렇고 아래에 변기!
타월과 발수건입니다.
큰 타월도 있고요. 락스 냄새가 안나서 좋았어요.
변기도 깔끔해요. 깔끔은 알아줘야해요. 휴지도 넉넉히.
미니 냉장고, 무료 생수 2개입니다. 맛없는 스파클.
갑자기 객실로 돌아와서, 침대의 매트리스는 보통이었어요. 막 확 와닿는 푹신함은 아니었지만, 호텔 침대는 마약같죠. 배게 촉감이 너무 좋았고 시트 상태가 좋았어요. 락스 냄새 안나면 돼요.(사실 이 기본을 못하는 호텔이 많죠.)
스탠드도 있고요.
티비도 있어요. 전채널 다 나오고, 잘 즐기다 왔습니다.
쿠폰은 지하에 메이커스 호텔 레스토랑있는데, 거기서 쓸 수 있나봐요. 체크아웃 11시입니다.
아까 말한 가죽 소파와 클로젯. 저기에 옷 넣어놓고 안가져와서 흑흑. 아래에 금고도 있네요.
샤워 아이템들 1일 분량으로 있어서 전 좋았어요. 통째로 있는 건 다른 사람이 뭐할지 모르니까 싫더라구요.
요샌 이렇게 있더라구요. 시트 교환 안해도 되는지 묻는..
호텔의 구성 ㅎㅎ. 아래에 다이닝 식당이 있네요. 조식도 저기서 먹을 수 있답니다.
아래 패스워드 참고하셔서 고 인앤아웃해주셔요.(패스워드는 주기적으로 변경됩니다.)
피난시 완강기!
객실마다 비치되어 있고, 책상 왼편 아래에 완강기가 있습니다.
꼭 숙지하셔서 좋은 숙박하시길 바래요!
조식은... 7700원이었던가요. 8천원이었던가.. 속이 않좋아서 패스했네요.
메이커스 호텔 외관입니다. 회색 벽돌로 아주 느낌이 따뜻하진 않아요. 요새 호텔 외관이 비슷비슷하게 이런 느낌인 듯하네요. 먼저 예약하고 호텔에서 결제할 분은 여기
 
 

[sponsored by Coopang] 해당 블로그를 통해서 Coopang에서의 구매 행위는 블로그 수익에 일정 부분 반영됩니다.

무료로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도록 언제나 노력하겠습니다.감사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