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이입니다. 요새 꼬막을 외식으로 하더라구요???? 줄도 엄청 길고.. 꼬막 밖에서 사먹는 거 완전 처음이에요. 엄마가 해주는 거 아시죠. 아무튼 친구 입김에 홍대 접대 다녀왔네요. 가게 명이 카드 결제하기 무섭긴 한데, 아무튼 그게 문제가 아니었어요. 웨이팅이 왜이리 긴건지.. 저는 1시간 기다렸습니다. 이렇게 기다리면 기대가 그만큼 커지겠죠? 맛은... ㅎㅎㅎㅎ 아래 보세요. 

가게가 어두침침해요. 여기 예전에 술집이었는데, 인테리어는 그대로 사용했나봅니다. 테이블도 완전 주점식, 아무튼 꼬막이 이렇게 맛스럽게 깔끔하게 나와요. 하지만 사람이 원체 많은 식당이라, 고객인 나에게 신경 써줄까? 하는 아쉬운 감은 있었어요. 다들 너무 바쁘시고. (나이 먹을 수록, 이왕 돈내는 거 재대로 받자 이런 아집이 생기네요.)

가게 이름이 접대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실질적인 의미는 저번에 우리가 만났던 접때라죠. 카드 명세서에 오해의 소지를 남겨주는 그런 센스!

테이블 세팅 심플해요.

아.... 제 카메라는 DSRL이 아니에요. 전문가도 아니고요. 먹느라 정신없어서 확인도 못했죠. 정말 죄송합니다. 근데 집에서 먹는 꼬막이랑 다르게 정말 이쁘게 나와요. 양념 색도 맛스럽고요. 가운데 소면이 참 군침이 돕니다.

한저름 했는데요. 달고 짜고 매콤하고 자극적인 맛이에요. 꼬막의 비린 맛은 잘 잡혔더라구요. 맛 표현은 딱 이렇게 팩트입니다. 1시간의 기다림에 좀 기대에 못미쳤던. 맛이 없을 순 없는 맛이지만 너무 달고, 너무 짜고, 너무 매콤하고 그런 맛 공감 가실까요.

참 맛있겠쥬? ㅋㅋㅋ 꼬막 사이즈가 딱 저래요. 깔끔하게 먹기 좋은 맛. 사실 조개에 거부감 있으신 분들 있는데, 작아서 바지락 사이즈? 거부감 덜한.

미역국이 참 맛있던, 어쩜 이렇게 잘 끌이시는지, 주방 이모의 비결이 궁금해졌답니다. 사이드 디쉬는 딱 이거 하나입니다.

곱창 볶음밥인데 김치전 같죠?????/ 이건 사진이 잘 나왔네요.

정말 콥장의 쿰쿰한 맛을 잘 살린 곱창 볶음밥이었습니다.

사실 첫끼었고, 곱창 볶음밥은 곱창먹고 먹는 볶음밥보단 살짝 싱거워서 식사로 먹기 좋았던 것 같아요. 꼬막 무침이랑 잘 어울렸던 맛이더라구요. 가격도 저렴하고 6천원 정도.

수요미식회에 나왔다고 하더라구요. 아무튼 홍대 접대의 가격과 메뉴판입니다. 홍대에 놀러오는 고객이 20대인데 가격에 참 괜찮더라구요. 비싸지 않았어요. 사실 술먹으면 좀 다 지도 모르죠.

인스타나 페이스북 공유 이벤트 단 필수 조건은 현금 결제. 이제 가게의 의도가 보이죠. 가게 이름이 접대라는 점과 이벤트 적용 조건을 현금 결제 시에 염두한다는 점, 홍대 접대를 방문하신다면, 팁이라면 팁으로 현금을 준비해서 가시는 게 좋을 듯해요. 

간만에 사람 바글바글한 곳에서 식사했네요. 줄 정말~~길어요. 3개월 후에 방문하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서교동 358-123 1층 | 접대
도움말 Daum 지도

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홍대와 연남동 경계에 맛있는 맛집들이 참 많죠. 그 중에 곱창을 골랐네요. 눈에 띄는 자리에도 있고, 사람도 꾀 많이 북적거려서 호기심이 항상 갔던 곳인데, 생각이 나서 포장을 해와봤네요. 사실 매장 내에서 갓나온 것을 먹는 것과 포장해서 조금 나중에 먹은 맛 차이가 분명히 있겠지요. 이 점 감안해서 감상해주시길 바래요.  야채곱창, 가격은 1만원입니다. 저렴하죠?

곱창타운의 외관입니다. 우리의 정서에 너무 익숙한 간판하며, 곱창 냄새가 물씬 풍겨옵니다. 위치는 아래에 있습니다.

곱창집에는 항상 불판이 이렇게 있죠. 이 곳은 손님들의 이목을 끌 수 있게 이렇게 오픈되어 있네요. 미세먼지 쩌는 날은 어떻게 하시는지 걱정도 한편으론 됩니다. 양념통은 오픈되어 있고, 불판은 지저분하긴 하네요.

일일 메뉴, 점심에만 먹을 수 있는 건가요? 더 궁금증을 자아냅니다.

이렇게 가게 안에 많은 자리가 있고, 손님들도 북적이는 그런 식당입니다.

그리고 저는 이렇게 검은 봉다리에 포장을 해왔어요. 10분 안에 해주시더라구요. 가자마자 결제하고 왔네요.

부리또 인줄. 용기에 담아주시진 않고, 그냥 호일에 꽁꽁 몇겹으로 싸주셨답니다.

자, 마포 곱창 타운의 야곱 내용물을 펼쳐보았습니다. 깻잎 향이 확 풍기네요.

풍성한 깻잎을 걷어내고, 야채 곱창의 주인공들을 끄적여 봤습니다. 곱창, 당면, 양배추, 그리고 떡도 있네요.

곱창은 살짝 물컹한 맛이 났어요. 불판에 좀 더 그을리면 맛있을 것 같은 상태였습니다. 사장님이, 포장인데도, 그런 점을 감안 못하신 것 같네요. 좀 더 익었으면 싶은 식감이었습니다.

양배추는 한입 크기를 넘어버린 크기였습니다. 큼지막 해요. 당면은 정말 많이 있지만, 푹 퍼진 느낌의 식감이었습니다.

깻잎 향이 생생하게 나는 게 참 좋더라구요. 깻잎이랑 볶을 수 있지만 향이 다 날아가는데, 향을 이렇게 살려주시니까, 참 좋더라구요.

색깔이 참 곱죠, 양이 정말 푸짐했습니다. 1인 분이 아닌 것 같아요.

필라이트와 조합이 참 좋습니다. 야채 곱창의 매운 맛이 살짝 있는데, 필라이트 한모금에 매운 기가 싹 사라지고, 또 먹게 되네요.


Filite/ 진로하이트 필라이트 발포주 리뷰 보기!(클릭)


곱창이 사실 매운 맛이 좀 있는데,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다음에는 포장보다는 매장 내에서 먹거나, 해야겠어요. 즉석에서 먹는 게 더 맛있잖아요.

다음날 양이 너무 많아서 냉동실로 직행한, 야채 곱창을 좀 프라이판에 데워봤네요. 기름칠을 하니 색감도 더 살고, 따뜻할 때 먹으니 맛도 좋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동교동 197-5 | 마포곱창타운
도움말 Daum 지도
  1. 와사비 2017.08.25 17:53

    아 요즘 다이어트중이라 못먹고있는데..ㅠㅠ

  2. GeniusJW 2017.08.27 18:17 신고

    제가 좋아하는 곱창메뉴군요!!ㅋㅋㅋ

  3. 구경하러 놀러왔다가 댓글 남겨요^^
    저도 곱창 완전 좋아해서 자주 먹눈데.. 이렇게 사딘으로 보니 오늘 먹으러 가야겠어요.
    급 땡기네용

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똑순이 곱창 킬러인데요. 사실 잘 못먹어요. "없어서". 하하. 성신여대 근처에 맛집 참 많잖아요. 저렴하기도 하고, 여대생들의 필수 먹방, 곱창 아니겠습니까. 이런 다양한 연관성 때문에, 이 근방에 저렴하고 맛있는 유명한 곱창집이 많은 것 같아요. 그 중에서도 뚜레 곱창 다녀와봤네요. 내부는 사실 더웠어요. 더울 수밖에 없는 구조. 암튼 참고하시고 방문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맛은 엄지 척!

뚜레 곱창의 내부와, 곱창집 사장님이 달군 팬에 곱창을 달달달 볶는 모습입니다. 곱창집은 이래야 제 맛이죠. 물론, 곱창의 고급화도 찬성입니다. 하하.

이 집의 기본 찬이 나왔습니다. 배고픈 상황이라, 저 오뎅탕이 참 맛났네요. 특별한 것 안들어 갔는데도, 특별한 맛이 나는 마법이었습니다. 저 부추 샐러드도 참 맛나요.

오늘의 주인공 야채곱창입니다. 뚜레곱창은 야채곱창만이 아니라, 막창구이, 치즈곱창 등 여러가지 먹거리를 판매하니, 저는 다음에 또 갈겁니다.

이 곱창의 넉넉함에 사람 마음이 녹습니다. 당면은 어찌나 많은 지 보이시나요. 먹어도 먹어도 한동안 줄지 않는 이 푸근함이 좋습니다.

참 맛깔나보이죠? 곱창이 누린내가 안나고, 참 정성스럽게 볶아주신 사장님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마음을 표합니다. 가격이 1만원이에요. 사실 1만 1천원은 기본으로 넘지 않나요? 힘드실텐데.

탱글탱글한 당면을 좀 집어 보았습니다.

정말 맛있어요, 양념이 단맛이 적당해서 과하지 않고, 딱 알맞은 달달함과 매콤함. 뒷맛이 텁텁하지 않았어요. 이 점을 높이 사고 싶어요. 많이 먹어도 안질리더라구요. 그래서 저 많은 양을 다 먹게 해버리는.

야곱의 주인공 곱창입니다. 이 쫄깃쫄깃함을 어찌 거역할 수 있을까요. 웬만한 고기보다 중독성 있는 것 같습니다.

야채 곱창만 주구장창 먹다보면 질리는 시점이 오기 마련이지요. 이때 쌈을 싸봅니다. 입안 상큼, 물기를 머금은 상추가 입안을 청소해주면서 입맛을 돋궈준답니다.

마늘도 뿅. 저 상태가 중반 정도 된 거에요. 계속 파먹었지만 바닥이 잘 안보이는 양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문제의 볶음밥! 이것도 다 먹어버렸어요. 양이 정말 많아요. 배고팟기 망정이지, 다 먹지 못했다면 마음이 아팟을 거에요. 기름과 맛있는 김치의 누른 맛이라고 설명하면 말다했죠?

여기서 한계에 봉착했지만, 다 먹고 말았습니다. 정말 배불러요. 그래놓고 가격은 1인분에 2천원(볶음밥)

뚜레곱창의 가격표입니다. 넘 착하죠. 다음엔 다른 메뉴 먹으러 갈거에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성북구 동소문동5가 107 | 왕십리돈뚜레곱창
도움말 Daum 지도
  1. peterjun 2017.08.04 02:26 신고

    아.... 맛있겠다~~~ 생각하다가 볶음밥 보고 완전 홀릴뻔 했네요. ㅋ
    이런 음식의 최고봉은 저에겐 역시나 볶음밥!! ㅎㅎ

  2. 꿀팁걸 2017.08.04 14:53 신고

    이거 완전 환상이네요! 진짜 포스팅 보면서 침을 몇번 삼켰어요 ㅎㅎㅎ

  3. GeniusJW 2017.08.05 20:56 신고

    곱창 사진을 어찌 이리 잘 찍으셨는지!!ㅋㅋ
    제가 곱창을 또 사랑하거든요~~

안녕하세요. 살림 똑순이입니다. 오랜만에 망원동 놀러가서, 곱창 먹부림하고 왔네요. 혹시라도 망원동에서 곱창이 땡기신다면, 땡초 곱창 적극 추천합니다. 사실, 곱창 시키면 곱창은 별로 없고 야채만 디따 많은 곱창집도 많은데요. 땡초 곱창은 그 반대라서 너무 몰랐네요. 오히려 야채가 너무 적어서 섭섭했네요. 하하.

땡초 곱창의 차림표입니다. 가격이 살짝 저렴합니다. 나오는 양을 보면 더 저렴하다는 것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그만큼 양이.. 오히려 남아요.

땡초 곱창의 기본 반찬입니다. 심플하죠? 땡초 곱창이 장난아니게 매운데, 저 초고추장 같은 소스에 찍어먹으면 오히려 덜 매운 마법같은 소스입니다. 매운맛을 달래줄 속배추, 상추 필수입니다.

땡초 곱창의 부엌을 몰래 촬영했답니다. 바로 옆에서 지지고 볶으셔서, 매운 연기가 기침을 유발하는 것도 유념하시구요. 곱창이 저렇게 많답니다.그리고 포장하시는 손님이 많으셔서 끊임없이 주문이 들어가는 땡초 곱창입니다.

금방 나온, 땡초 곱창의 땡초 곱창, 정말 매워요. 정말 딱 봤을때, 2인분 시켜서 2인분 다 나온 줄 았았답니다. 사실 곱창집 조금 주잖아요. 근데 이게 1인분. 사장님 너무 시원시원하시고 손도 크시답니다. 하하.

요렇게 한입씩, 너무 매워요. 다음날 고생할 각오로 먹었답니다.

야곱입니다! 양이 진짜..ㅎㄷㄷ 곱창 구린내 전혀 안나요. 양 많다고 질 나쁜 곱창은 아니었습니다. 그렇다면 애초에 포스팅 안했겠죠. 땡초 곱창보단 덜 맵습니다. 그래서 저는 땡초 곱창보다 야채 곱창이 더 좋아요. 아이러니하게도 야채 곱창에 야채가 잘 안보이죠? 양배추와 깻잎에 들어가 있기는 한데, 워낙 곱창의 양이 압도적이라 잘 안보인답니다. 곱창 실컷 먹고 싶다면 망원동 땡초 곱창, 외우시기 바랍니다.

야채 곱창의 살짝 굵은 당면입니다. 뿔어터진 게 아닙니다. 굵은 당면을 사용하셨는데, 식감이 더 쫀쫀하답니다. 야채 곱창의 묘미는 당면 먹기 아닌가요? 

야채 곱창의 곱창, 땡초 곱창보다 덜 매워서 먹기 수월했습니다. 곱창을 약한 불에 계속 굽다면 꾸덕꾸덕해지는 맛도 참 좋아요. 


볶음밥도 있는데, 곱창을 다 못먹어서 볶음밥은 포기를 했네요. 다음엔 위 싹 비우고 가서, 볶음밥 까지 다 먹을 작정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망원동 415-16 | 땡초곱창 망원점
도움말 Daum 지도
  1. YYYYURI 2017.03.03 14:42 신고

    망원에 이런 곱창집이 있었다니.. 당장 갑니다..

  2. 밥짓는사나이 2017.03.03 20:27 신고

    양념곱창 맛있어보여요 ㅋ

  3. GeniusJW 2017.03.04 14:36 신고

    이야~~
    이름부터 매워보입니다.ㅋㅋ
    가까이만 있다면 한 번 가보고 싶네요~

  4. Richard 2017.03.04 19:14 신고

    망원동~ 땡초곱창~ 완전 매콤해 보이네요^^
    가격대도 나쁘지 않은 곳인것 같아요~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