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정광수의 돈까스 가게에 다녀왔는데요. 방송에도 많이 보도된 맛집이라네요. 8년 전에 망원동 망원 초교 근처에 돈까스를 맛있게 먹은 기억이 있는데, 여기로 이전한 돈까스 집이네요. 이름은 기억 못했어요. 그 당시나, 지금이나 간판이 눈에 띄진 않네요. 제가 이 곳을 자주 지나감에도 전혀 돈까스 집이라고 짐작을 못했어요. 가정집이라고만 생각했는데, 돈까스 집이네요.

"저희 정광수의 돈까스가게는 지리산 함양 흑돼지와 제주 흑돼지를 씁니다 그리고 매일 갈아주는 카놀라유로 그 깨끗한 신선함과 흑돼지의 쫀득함을 느껴보세요 항상 노력하는 정광수의 돈까스가게가 되겠습니다."

이런 문구가 가게 소개문에 있네요. 돈까스의 튀김옷도 맛있었지만, 고기가 정말 연하고 부드러웠는데 흑돼지를 쓰신다네요. 또 가고 싶어요.

그쵸? 가판이 너무 조그만해서, 음식점인지 눈치채질 못했어요. 이렇게 8년이 지나버렸네요. 가끔 그 돈까스 집은 어떻게 됬을까? 은연 중 문득 떠오르곤 했는데요. 돈까스 가게랑 로맨스를 찍어버렸네요. 하하.

가게 인테리어 입니다. 예전 가게는 지하에 있어서 낚시줄을 잡아당기면 사장님이 주문 받고 물가져다 주시곤 했는데, 그 아늑함이 있었는데요. 지금은 일반 가정집의 좁은 공간의 아담함과 아늑함으로 맞어주십니다. 정말 곳곳에 가정용 소품이 가득 배치된 것이 정겹습니다.

돈까스 7500원 시켰어요. 전식으로 나온 양배추 샐러드와 크림 스프입니다. 맛은 솔직히 맛없어요. 하핳. 대신 돈까스가 엄청 맛나요. 크림스프 그냥 물탄 맛.

옆에 있는 소스 공간, 청정원 통후추, 케첩, 소금, 핫소스가 있습니다. 그러고보니 제가 스프에 아무런 간을 안하고 먹었네요. 감안하시길 바랍니다.

정광수 돈까스 가게에는 사이드 반찬이 이렇게 셀프입니다. 식기도 셀프로 가져와야 하구요. 먹을 만큼 담아봤습니다.

이렇게 담아본 사이드 반찬과 아까 찍은 양배추 샐러드와 크림 스프입니다. 김치와 피클 고추 짱아치가 있어요.

8년 전 먹었던 그 맛이 날까? 하고 첫 대면을 돈까스와 이렇게 했습니다.

밥도 고슬고슬해 보이네요. 옆에 가니쉬로 구운 버섯이 있습니다.

이렇게 우동 국물이죠? 건더기가 떠다니는 국물도 같이 나옵니다. 맛은 알고 있는 그 맛입니다.

고기의 단면을 썰어보았는데요. 고기가 참 두툼해요. 시중에 판매하는 돈까스와는 뭔가 다른 고기 맛이 나요. 뭔가 더 진한. 그리고 되게 부드러운 식감이 일품이었습니다. 튀김 옷은 바삭 그 자체였고요. 근데 사실 여기는 그때나 이때나 돈까스도 맛 좋지만, 소스가 정말 맛있어요. 소스에 소홀하기 쉬운데, 그 진한 양식 소스에 양송이가 듬성듬성 들어간 것이 정말 소스가 맛있었어요. 또 먹고 싶네요.

메뉴판을 따로 찍는 걸 깜빡했어요. 먹는데 정신팔려가지고. ㅎㅎ

돈까스 7500원

왕돈까스 9000원

생선돈까스 8500원 

이고 메뉴 좀 더 다양했던 걸로 기억해요. 가격이 그렇게 안비싸고 맛있어서 참 좋은 식당 같에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성산동 266-6 | 정광수의돈까스가게
도움말 Daum 지도
  1. 밥짓는사나이 2017.08.06 21:19 신고

    저도 가끔 방문했던곳인데,
    이전하기 전에도 갔었는데 그때도 지상1층이였거든요 ㅋㅋ 지하에서 둘당기는건 그보다 더 전인가보네요 ㅋ 역사가 깊네요 ㅎ

    • Thogson 2017.08.06 21:20 신고

      어머 ㅋㅋㅋㅋ 진짜 오래전이긴해요. 2009년도??

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망원동에 스시에동에서 초밥 먹었네요. 저는 몰랐는데, 나름 인기있는 초밥집이라고 친구가 그래서 끌려갔어요. 먹은 후기 공유할게요. 웨이팅은 잘 없는 것 같구. 위치가 망원우체국(이젠 우체국이 없어졌는데.) 근처라서 찾기 쉬우실 겁니다. 그래도 위치 정보 남길게요. 망리단길 놀려오셔서, 스시 땡기시면 가면 좋을 듯합니다.

위치정보입니다. 망원 사거리에서 망원 시장 쪽으로 가면 있어요.

메뉴판입니다. 세트 메뉴도 많네요. 커플 세트, 정식 세트, 사시미 세트가 있네요. 하지만 초밥 메뉴 시켜도 모밀 혹은 우동과 튀김이 달려나오니까, 셋트 메뉴는 패스했습니다.

참고하시라고 스시에동의 초밥사진을 찍어보았어요. 보기에는 밥량이 굉장히 작고, 사시미 크기가 상대적으로 커보입니다.

테이블 세팅, 나름 컵도 각잡혀있고, 생각 절임과 단무지가 구비되었습니다. 파뿌리절임(닌교)는 없었네요. 달라고 하면 주시겠죠? 똑순이는 생각절임만 있으면 오케이입니다. 저 생각 절임이 왤케 맛있는지, 입안이 상쾌해지는 느낌이 너무 좋습니다.

식전에 나오는 미소시루와 단호박죽입니다. 단호박죽이 나와서 특색있었습니다. 하지만 이 죽이 메인 음식이라 어울리는 전식이었는지에 대한 의문이 들긴했어요. 그냥 평범한 미소시루와 단호박죽이었습니다.

드디어 나온 스시에동의 모둠초밥과 연광초밥입니다. 연광초밥은 연어와 광어만 있는 초밥인데요. 연어에는 생연어 위에 양파 날치알 마요가 토핑되어있습니다. 모둠초밥에는 뭐 갖가지 생선과 계란, 새우, 오징어 스시가 나왔네요.

맛은 비리지 않은 스시였습니다. 아무 생각없이 간 곳이기에 크게 기대한 것도 없고, 그냥 초밥에 와사비 간장찍은 맛이었습니다. 다만 숙성회를 사용한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어요. 보통 활어회를 강조하시는데, 저는 활어회 특유의 어항 비린내를 꺼려하기 떄문에, 차라리 잡자마자 숙성시킨 회를 사용하는 회집이나 스시집이 좋더라구요. 불쾌감 없이 먹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스시에동의 스시는 회랑 밥알에 초점맞춘 전문 스시집인지, 스시에 다양한 토핑을 얹고 장식이 화려한 캐쥬얼 스시집인지 애매모호함이 있긴하네요. 

냉메밀 여름 시즌에는 우동 대신 나온다고 합니다. 시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맛있는 맛입니다. 보통은 소스와 면을 따로 주지만, 사이드 메뉴라서 같이 나온 것 같습니다.

튀김은 늘 맛있죠. 새우 튀김과 떡 튀김입니다. 보시는 대로 정말 맛있습니다. 1개만 먹을 수 있어서 아쉬움이 더해져 더 맛있기도 하구요.

스시에동의 스시는 저렇게 밥량이 훨씬 작고 생선회의 크기가 정말 컷는데요. 이런 스시 스타일을 좋아하시는 분이 가시면 딱일 레스토랑입니다. 생선에 대한 어필이 꽤 많았어요. 숙성회라는 거에 초점을 맞추시더라구요.

이렇게 세트 메뉴도 많아요. 합리적인 선택하시길 바랍니다. 간편한 일본 밥 혹은 면 메뉴도 많아서 혼자 식사하러 가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1동 |
도움말 Daum 지도
  1. Richard 2017.07.07 09:50 신고

    음~ 가성비도 나쁘지 않은것 같은데요? ㅎ
    초밥 먹은지도 백만년된것 같네요 ㅋㅋ
    리뷰 잘 봤습니다~!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 Thogson 2017.07.07 12:57 신고

      망원동이라 그런지 가성비가 좋네요. 여름철에 회 조심하셔요.

  2. 와사비 2017.07.07 11:53

    오..혼밥하기도 좋은곳일것같아용

  3. 베짱이 2017.07.07 12:25 신고

    망리단길..........
    망원동도 이쁘고 맛있는 맛집 많네요.

  4. 맛집 여행가 2017.07.07 14:04 신고

    가격대비 좋아 보이네요~
    냉메밀이 사이드로 나오다니 괜찮은 식당이네요 ㅋㅋ

  5. 친절한민수씨 2017.07.07 17:51 신고

    요즘 망리단길이 핫하던데...
    맛있어 보이네요 ^^
    가보고 싶은곳인데..

    • Thogson 2017.07.08 17:45 신고

      한강 생각나실때 망원지구 오셨다가 망리단길도 셋트로 즐기시면 좋을 거에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