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순이의 경우에, 해외직구 어떻게 하는지 좀 망설인적 있었어요. 비자 마스터 카드도 없고, 근데 Coopang 결제는 국내 카드로도 되고, 배대지. 해외 배송비 신경 안써도 되서 안심되더라구요. 배송 잘못 오면 책임도 져주고요. 해외직구 필요하신 분들 Coopang 로켓 직구 좌표 남김니다.

Coopang 로켓 직구하러 가기!(클릭)

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해방촌 다녀왔는데요. 해방촌 진짜 죄다 햄버거버거버거버거 가게여서,  사실 음식에 대한 선택권이 많지가 않아요. 이날은 유난히도 햄버거 안땡겨서 찾고 찾은 가게에요. 가볍게 점심하시는 분들한테 딱인 가게입니다. BFG 브루클린 베이글 카페입니다. 베이글 파는 카페 맞아요. 완전 미국 현지 스타일? 왜냐하면 메뉴판 다 영어에요. ㅎㅎ 암튼 크림 치즈가 다양하면서 다 맛있어요. 브런치하러 또 갈려구요.


해방촌 베이글 카페 외관 사진과 위치정보입니다. 다음 지도에는 아직 표시가 안돼있네요. 해방촌 들어가는 길목에 있는 가게입니다. 찾기 어렵지 않으실 거에요.

베이글의 종류는 총 3개: 플레인, 참깨, 호밀입니다. 전 개인적으로 호밀이 떙기더라구요.

크림치즈 천국이죠?? 플레인, 올리브 체다, 블루베리, 파, 야채, 크렌베리 아몬드, 베이컨 메이플 크림지츠가 진열되었십니다. 익숙한 크림치즈도 있지만, 생소한 파 크림치즈도 있네요. 이건 다음에 꼭 먹어보겠습니다. 그리고 사진엔 안잡혔지만, 치킨 샐러드, 참치 샐러드도 있어요. 그래서 베이글에 크림치즈만이 아니라, 샌드위치도 해드실 수 있답니다. 선택권이 정말 많아요!

이렇게 베이글 맛 볼 수 있어요. 그냥 딱딱 담백한 맛입니다.

메뉴판 한국어 지원이 안된다는 사실. 하하. 시간대 별로 메뉴가 살짝 달라요. 아침 시간대(7시~오후2시)엔 아침매뉴가 있구, 피자 베이글은 오후12시부터 가능하네요. 나머지 식음료는 전 시간대에 가능한 것 같습니다. 대표 메뉴 크림치즈 베이글을 먹으려면, 베이글(FRESH BAGELS)을 고르고, 크림치즈(TOPPING)를 고르시면 될꺼같아요.

이렇게 쭈그려서 차곡차곡 발라주세요. 크림치즈 정말 두껍게 발라주신답니다.

짜잔! 베이컨 메이플 크림치즈를 바른 호밀 베이글과 치킨 샌드위치 베이글을 시켰습니다. 그리고 헤이즐넛 커피와 물! 총 가격은 1만원, 완전 저렴하죠.

호밀 베이글인데요. 사이즈는 사실 코스트코에서 파는 한뼘 크긴 아니에요. 도넛 사이즈, 꾀 작지만, 베이글 포만감 다시죠?? 베이글만의 꾸덕꾸덕함은 소화를 참 더디게 만들죠.

베이컨메이플 크림치즈인데요. 정말 두껍게도 발라주셨죠? 크림치즈 맛이 진짜 풍부해요. 전혀 베이글이 퍽퍽하지 않고 크리미 보드라운 조합입니다.

치킨 샐러드 샌드위치, 먹기 좋게 랩핑과 반으로 잘라주셨네요.

샌드위치 속도 참 두껍죠??

샌드위치라서 토마토 슬라이스도 하나 넣어주셨네요. 양상추 넣었으면 많이 흐트러졌을거에요.

한입 하실래요? 전 사실 이 치킨 샐러드에서 미국에서 늘 먹던 노계의 특유향이 느껴져서.. ㅎㅎㅎ 취향이 아니었어요. 노계 누린내가 살짝 나더라구요. 미국에서 치킨 샐러드 시키면 항상 나던 그 안좋은 맛이었는데, 재대로 살려주셨습니다.

헤이즐넛 커피. 완전 미국 홈스타일 커피 머신으로 뽑은 헤이즐넛 향 솔솔나는 블랙 커피입니다. 진하지 않아서, 베이글 맛을 살려주는 역할을 한답니다.

아직은 지도 앱에 정보가 없네요. 영업시간 체크도 한번 해주세요. 저녁 장사는 안하시네요.

[sponsored by Coopang] 해당 블로그를 통해서 Coopang에서의 구매 행위는 블로그 수익에 일정 부분 반영됩니다.

무료로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도록 언제나 노력하겠습니다.감사합니다.

  1. GeniusJW 2017.06.17 14:28 신고

    저도 해방촌 종종 놀러가는데,
    여기도 한 번 가보고 싶어지네요~~ㅎㅎ

똑순이의 경우에, 해외직구 어떻게 하는지 좀 망설인적 있었어요. 비자 마스터 카드도 없고, 근데 Coopang 결제는 국내 카드로도 되고, 배대지. 해외 배송비 신경 안써도 되서 안심되더라구요. 배송 잘못 오면 책임도 져주고요. 해외직구 필요하신 분들 Coopang 로켓 직구 좌표 남김니다.

Coopang 로켓 직구하러 가기!(클릭)

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이입니다. 태국에는 사계절이 있대요. hot, hot hot, hot hot hot, hot hot hot hot hot이라네요. 태국 생각난 김에 이태원 까올리 포차나 땡겨줬답니다. 간만에 갔는데, 맛있는 건 여전하네요.  여긴 웨이팅 기본인데, 웬일로 논스톱으로 들어갔네요. 하하.

정말 성의 없는 까올리 포차나의 메뉴판입니다. 하지만 왜 이렇게 정감이 갈까요. 현지에서 먹는다면, 저기서 0하나 빼주면 돼겠죠? ㅎㅎ

현지에서 공수해온 숟가락 포크 그리고 물잔과 물 주전자, 앞접시 등 현지스러움을 분위기에서도 포기하지 않는 꼼꼼함을 보여줍니다.

까올리 포차나의 4가지 소스, 뚜껑여는 순간 톡쏘는 액젓향은 사실 좀 적응안됐어요. 진짜 오랜만에 갔거든요. 근데 저 피쉬소스를 볶음밥에 같이 넣어 먹으면 더 맛있답니다.

첫번째 메뉴, 사실 쌀국수가 땡겨서 갔답니다. 얘의 이름은 바미 까올리! 다른 포 집들은 문을 닫았고, 간만에 까올리 포차나 가게 되었네요. 하지만 실망시키지 않는 맛. 오히려, 베트남 쌀국수보다 좋았던 맛이에요. 왜냐하면, 얼큰하게 깊은 맛이 났거든요.

저렇게 넙적한 잎이 고수란거 알고 계신가요? 고수 향이 났어요. 미나리 같은 생긴 고수만 고수향이 나는 것이 아니었답니다.

바미 까올리를 앞접시에 담아보니 넓적한 면을 썼더라구요. 넓적한 면의 식감도 좋았어요. 전 사실 넓적한 면이 더 좋아요. 도삭면 같은 거요.

쏨땀입니다! 정말 태국 음식 중에서 제일 맛있는 녀석이에요. 새콤한 피쉬소스에 땅콩 토마토 파파야 샐러드에요. 까올리 포차나에서 쉽게 먹을 수 없었어요. 항상 가면 파파야가 다떨어졌다구... 현지가면 진짜 껌값으로 사먹을 수 있어서, 항상 먹었던 것 같아요. 쏨땀은 까올리 포차나가 현지랑 제일 비슷해요.

팟 카파오무에요. 태국의 소고기 볶음밥, 태국향 별로 안나고, 딱 우리 쇠고기 볶음밥하고 비슷해요. 안남미랑 같이 먹어서 더 좋았어요. 소고기 국물없는 다소 퍽퍽한 볶음밥입니다. 다음에 얜 안시킬거에요.ㅎㅎ 맛없다기 보다는 특색이 없었답니다.

벌써 여름 분위기네요. 해가 떨어져야 비로소 숨 쉴 것만 같은, 저녁에 태국음식 전문점 까올리 포차나 가서 여름 분위기 내는 건 어떨 까요? 홍대점이 그나마 사람 적다는 소문이 있네요. 경리단에 있는 까올리는 좀 웨이팅이....ㅎㄷㄷ


[sponsored by Coopang] 해당 블로그를 통해서 Coopang에서의 구매 행위는 블로그 수익에 일정 부분 반영됩니다.

무료로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도록 언제나 노력하겠습니다.감사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2동 |
도움말 Daum 지도
  1. 와사비 2017.05.03 19:30

    와..저 쏨땀 진짜좋아하는데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