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똑순이입니다. 종로 훌리오에서 점심했네요. 런치 메뉴가 있는데 7천원~ 13천원 내외에 음료수 포함입니다. 음료는 리필이 안됍니다. ㅎㅎ.  메뉴가 맛있어서 공유합니다. 엔칠라다 빼구요. ㅋㅋㅋ. 훌리오는 전국 대표 멕시칸 체인이라 도심지에는 하니씩 있는 것 같아요. 저는 종로 피아노 거리에 있는 종로점 갔어요.

먼저나온 부리또 볼, 타코 한 장이 같이 나오네요. 맛있어요. 드레싱이 최고.

이렇게 또르띠야에 부리또를 얹어서 냠냠냠. 고기 양이 많아요. 고수는 따로 시켜야 합니다.

퀘사디아에요. 옆에 사워크림 너무 맛나고, 퀘사디아 안에 치즈가 완전 많아요.

이렇게 멕시칸 음식은 쌈싸먹는 맛이에요. 이소스 저소스 뿌려도 다 맛나요.

치킨 파히다입니다. 고기 너무 맛있게 구워졌구요. 옆에 치즈 멜팅 소스, 짭잘함이 예술입니다. 저기게 또르띠야만 찍어먹어도 맛나요.

딸려온 샐러드랑 타코입니다. 타코 떼어내기 좀 힘들었어요. 샐러드에 사워크림 과카몰리 다 풍부해요.

엔칠라다. 고수로 토핑을 해야 하는데, 못드시는 분이 있으니 이렇게 나오네요.

엔칠라다는 솔직히 별로, 두번째 먹지만 어찌 매운 맛만 나는지. ㅎㅎ

이렇게 촵 고수를 따로 받아서 뿌려 먹었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