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순이의 경우에, 해외직구 어떻게 하는지 좀 망설인적 있었어요. 비자 마스터 카드도 없고, 근데 Coopang 결제는 국내 카드로도 되고, 배대지. 해외 배송비 신경 안써도 되서 안심되더라구요. 배송 잘못 오면 책임도 져주고요. 해외직구 필요하신 분들 Coopang 로켓 직구 좌표 남김니다.

Coopang 로켓 직구하러 가기!(클릭)


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스타벅스에서 티타임 가졌는데요. 그린티 프라푸치노 먹었습니다. 이름만 들어도 설레지 않나요. 프라푸치노는 행복입니다. 하지만 터무니 없는 비싼 가격과 허무맹랑한 칼로리 더미. 프라푸치노를 매일 즐길 수 없게 만드는 요인입니다. 똑순이 아메리카노 외의 음료는 극히 경계한답니다. 이 그린티 프라푸치노도 시럽만 5번 정도의 펌프가 들어갔을 거에요. 흑흑. 아무튼 맛있는 음식 앞에서 쓸데없이 말이 길었네요. 보시죠.

스타벅스 그린티 프라푸치노입니다. 그 중에서도 라이트 버전, 그란데 사이즈입니다. 라이트 버전은 한번 먹어보고 싶어서 먹어봤구요. 매번 이왕 먹는거 맛있게 먹자고 칼로리 꽉꽉 채워먹었는데요. 이번엔 라이트 버전 도전해보았습니다. 당분이 1/4 수준 줄였다고 하네요. 그란데 사이즈는 아시죠. 톨사이즈 진짜 작은거, 점점 컵사이즈가 작아지는 것만 같은 스타벅스. 보이콧 각.

-관련 포스팅:

1. 스타벅스 블루베리 치즈케이크 리뷰

2. 스타벅스 골든 레이즌 스콘 리뷰

3. 스타벅스 아이스 슈크람 라떼 벤티 리뷰


휘핑크림은 안먹더라도 꼭 얹어줘야만 해요. 그래야 먹는 맛이 나지요. 눈으로 먹는 맛도 무시못합니다. 참고로 그린티 프라푸치노 라이트 칼로리는 톨사이즈 기준 196kcal입니다.


아 주문 라벨지를 찍어 보았습니다. 뭐가 들어갔는지 알 수 있는 대목이지요. 라이트 버전은 시럽을 덜 넣은게 아니라, 라이트 버전 시럽이 따로 있나봐요. 대체 감미료를 넣은 시럽인가요.

휘핑 크림은 사랑입니다. 먹든 안먹든 휘핑 크림이 꽉 찬 음료를 받는 순간에 그 행복감은 이루 말할 수 없지요.

체감 상, 살짝 옅은 그리티 프라푸치노 라이트입니다. 사실 별차이 없을 거게요.

너무 비싸. 매번 볼 때마다 아메리카노 이외 음료에 저 정도 가격이..... 

스타벅스 50% 할인 방법: http://thogson.ga/13



-관련 포스팅:

1. 스타벅스 블루베리 치즈케이크 리뷰

2. 스타벅스 골든 레이즌 스콘 리뷰

3. 스타벅스 아이스 슈크람 라떼 벤티 리뷰


[sponsored by Coopang] 해당 블로그를 통해서 Coopang에서의 구매 행위는 블로그 수익에 일정 부분 반영됩니다.

무료로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도록 언제나 노력하겠습니다.감사합니다.

  1. 좀좀이 2017.06.12 08:51 신고

    휘핑크림이 올라간 것과 안 올라간 것의 비주얼 차이가 참 크죠. ㅋㅋ 가격이 칼로리처럼 참 높네요. 그래도 가격만큼의 맛과 즐거움을 준다면야 괜찮죠 ㅎㅎ

    • Thogson 2017.06.12 22:07 신고

      맞아요. 아주 까끔 즐깁니다. 프라푸치노는 별미에요. 하하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