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입니다. 홍대 상수에 괜찮은 고기집이 생겼더라구요. 이름은 국제식당. 생삽겹을 7천원에 즐길 수 있는 곳이 어디 있던가요. 친구가 여기 맛있다고 언뜻 얘기해서 한번 가보았는데요. 생각보다 괜찮아서 포스팅 올림니다. 곧 주말이네요. 

홍대 상수동에 있는 국제시장입니다. 국제시장은 여러 지점이 있는 걸로 알고 있어요.

기본 찬으로 나온 세팅입니다. 근데 찬이 정말 맛있어요. 양파 절임이랑 김치랑 삽겹살 같이 먹으면 느끼한 맛도 모르고 계속 흡입하게 되네요.

불판을 보여드리고 싶어서 찍어 보았어요. 옆에 가스레인지가 있어서, 찌개를 내와도 식지 않게 먹을 수 있어서 좋았어요.

삼겹살을 얹습니다. 고기가 좋아보이죠? 지방이 적네요. 지금 보니까.

이렇게 익힙니다. 두꺼운 삽겹살. 또 생각날 정도로 고소하고 맛났어요.

삼겹살은 이정도까지 구워야 진정한 맛이 나오죠. 기다림의 미학입니다. 두꺼운 삽겹살을 한입 단위까지 노릇노릇 구우는데 반찬을 몇번이나 비웠는지.

차돌박이 된장찌게 입니다. 이것도 진짜 맛있던데요. 청량고추 살짝 더 넣고 싶긴 했지만, 차돌이 부드러워서 또 놀라고.

차돌 빼먹는 재미가 있었어요.

서비스로 주신 계란찜. 아... 이거 진짜 존맛탱. 메인 메뉴보다 맛있어서 싹 비웠네요.

일반 가정집 계란찜보다 좀더 색이 선명하고, 식감도 이물감 없이 부드러운데, 어떻게 이럴 수 있죠? 암튼 계란찜은 꼭 먹어야 겠더라구요.

스페인산 항정살은 정말 별로였어요. 항정상 식감이 전 별로이기도 했고, 기름기가 전부였던 항정살이었습니다.

양념갈비라고 쓰고 양념 목살이죠? 전 걍 햄맛이었어용. 양념갈비 좋아하시는 분들도 있으니까, 1인분 정도는 먹었습니다. 국제시장이 좋은게 고기 내올때마다 이렇게 새송이 조각을 내주더라구요. 고객에게 깨알 서비스 하는게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사이다도 찍을 이유가없는데, 컵도 이렇게 차갑게, 캔도 아닌 500미리 후하게 내주시는게 정말 후한 가게라는 점을 알려드리고 싶네요. 저도 이 점이 마음에 들어서 또 방문하고 싶었습니다. 


  1. 와사비 2017.06.01 22:02

    요즘에 사이다 저렇게 주는곳 흔치않은것같아요ㅠㅠ

+ Recent posts